민주적 일상 커뮤니티 '빠띠'

헐... 트럼프가 대통령이당

미국의 대통령이 되느냐는 세계는 물론이고 우리 나라에게 더 특히 중요하죠. 그런데 트럼프가 대통령이 되었습니다... 트럼프가 대통령인 미국 소식을 공유하고, 관련 앞으로의 전망에 대해 이야기해봐요
어떤 이야기를 하고 싶으세요?

트럼프 지지하는 기사도 올리고싶네요...

(ps. 빠띠 대표사진도 귀여운걸로 바꿔봤어요)

공감해요
2

이런.. 트럼프는 약속을 지키는 대통령이었네요.

무슬림 입국금지 공약을 지키기 위한 행동을 시작했네요.

잠재적 테러 위험이 있는 7개 무슬림 국가(이라크, 시리아, 이란 등) 국민의 미국 입국과 비자발급을 중단하는 행정명령을 내렸다고 합니다.

본격적으로 움직이기 시작한 트럼프... 우리는 뭘 할 수 있을까요?

공감해요

트럼프가 취임하자마자 오바마가 공들였던 건강보험, 자유무역협정 등을 무효화하려는 시도들을 하고 있다고 하네요. 

이런 반동적인 움직임에 대해 앞으로 미국 사회는 어떻게 대응할 수 있을까요?

공감해요
1

스칼렛 요한슨의 말이 멋지더라구요.

"당신을 지지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그 전에 당신이 나를 지지하기를 요구합니다. 내 자매와 내 어머니를 지지하기를 요구합니다."

공감해요

OFA(Organizing for Action)https://www.barackobama.com/ab... 이라고 

오바마가 퇴임 후에 한다는 조직이라고 합니다.


여러 분야의 진정한 변화를 만들어 내기 위해 시민들이 직접 나서게 하는 운동을 한다고 하는데,

이제 시작 될 트럼프 행정부에 대해서는 어떤 움직임을 보일지 흥미진진하네요 ㅎㅎ

공감해요

모레(현지시각 20일) 트럼프의 취임식을 한다죠?


오바마의 퇴임 직전 지지율이 58%라는데, 이제 취임하는 트럼프의 지지율이 44%라고하는데,.

역시 취임식도 우여곡절이 많겠네요.

공감해요
1

좀 지난일이긴 하지만.. 트럼프 당선일 이후 11월 8일부터 한 일주일간 제가 겪은 일에 대해서 이야기해보고자 합니다. 어디까지나 교육계, 학계, 대학가에 국한된 거지만, 트럼프 당선에 대해 그들이 어떻게 반응했는가에 대한 간략한 경험담입니다. 제 기억이 바래기 전에 여기 기록해두고 싶어서요.

1. 대학가

제가 있는 대학은 미국에서도 좀 빨갱이(?) 대학이라고들 하는데요, 맑스주의 경제학의 학맥을 잇고 있기도 하고, 커뮤니케이션도 비판커뮤니케이션 중심이고, 인문사회과학 쪽은 확실히 좀 그렇긴 합니다. 마을 대부분 인구가 근처에 위치한 5개 대학을 다니는 학생이나 교직원이라, 진보적인 분위기가 많이 형성되어 있어요. 온통 샌더스 지지자 투성이에다가 무지개깃발 걸린 교회도 있고 ㅎㅎ 

1) Support Letters

8일 새벽부터 학과장의 비탄 섞인 이메일이 날아왔고 ("Deep, deep sadness.. I am afraid of what this country is heading

공감해요
4
이전 댓글 보기 · 5
idnaruhodo
네. 트럼프 커리큘럼은 학계 사람들이 학술서와 대중서, 논문, 신문기사, 트윗 등 SNS, 등 다양한 매체를 수업자료로 해서 트럼프가 미국 정치에서 무엇을 의미하는지 읽고 토론하는 자리를 만들어보자는 취지에서 나온 가짜 '수업계획서' 에요. 트럼프를 한 사람이라기보다는 현상으로 보는 것이고, 그의 인기몰이가 일시적인 또는 급작스럽게 튀어나온 일탈적 현상이 아니고 미국 정치, 경제, 문화의 변화 지형속에서 등장하게 된 역사적 현상으로 읽어보자는 것인데요, 정치학, 교육학, 커뮤니케이션 등 분야별로 있어요. 위키 형식으로 누가 올리면 사람들이 강의 자료를 덧붙이거나 빼거나 하면서 만들어가는데, 그 과정도 토론거리가 돼요. 예를 들어, 탈식민주의 운동사에 대한 논문들을 누가 뽑아 올렸는데, 사람들이 "탈식민주의
달리
한국도 세월호 커리큘럼, 국정농단 커리큘럼 등등 이런걸 한 번 만들어 보고 싶네요.

미국이 망하기 전에는 죽지 않겠다던 카스트로...

Aws4 request&x amz signedheaders=host&x amz signature=040c2b771efe8e8715d47faa88d1a539aa46daef9c59d355874d70e3518530f1
공감해요
1
아이패드2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역사적 인물이셨습니다.

12월 19일 '진짜'  미국 대통령 선거가 있습니다.

다들 아시겠지만, 미국은 간접선거지요. 11월 선거의 결과는 대통령이 아닌, 선거인단의 선출을 의미합니다. 그렇다면 선거인단은 누가 정했나?

제가 예전에 쿠스님께 완전 설명을 잘못 드려가지고 찔리는 마음에 어쩌면 다들 이미 아실지도 모르는 내용을 간단히 정리하면요^^;

선거인단 (electoral college) 은 대통령 선거 전에 각 후보가 속한 정당에서 명부를 만듭니다. 힐러리의 민주당, 트럼프의 공화당이 각 주별로 배정된 숫자 (이건 인구수에 따라 배분)에 따라서 선거인단에 들어갈 elector 를 뽑아 두는 거에요. 캘리포니아는 55명 이니까, 공화당 선거인단 55명, 민주당 선거인단 55명, 이렇게 따로.  선거인단은 각 정당의 열성 중에서도 열성 지지자, 예를 들어 지부장급 정도로 오래 봉사해온 그런 사람들로 뽑습니다.  

그리고 11월 선거날에 사람들이 투표 (popular vote)를 해서 각 주별로 많은 표를 얻은

공감해요
2
달리
우와 완전 복잡하네요. :)

역대 정권과 달리 트럼프 당선자와 인수위원회가 공식일정이나 인수위 결정 등을 제대로 알리지 않고 있으며, 트럼프 전담 공동 기자단조차 구성않는다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트럼프는 당선 직후인 지난 10일 버락 오바마 대통령을 만날 때에도 공동 기자단을 꾸리지 않아, ‘오바마 쪽’인 현 백악관 기자단만 당시 내용을 취재했다.

.

.

누군가...가 연상되는데요?

공감해요
2

트럼프의 사람들...활약이 궁금해지네요.

의외로 동양계 여성도 임명했네요.호...

공감해요
1

미국 사시는 분들은 안계시나요? 미국의 생생한 소식을 듣기 위해 특파원 제도를 도입해야 할 듯

노마드 당에서 모셔올 분 안계시려나요 ㅎㅎ

공감해요
2
쿠스
@사과전쟁 님이 예전에 생생한 소식을 들려주셨는데. 아마 지금은 바쁘신 듯 합니다 ㅠㅠ
idnaruhodo
하하. 제가 최근까지 좀 정신이 없었는데 그러잖아도 같이 얘기하고 싶었어요. 시골마을에 사는 데다 여기가 엄청 리버럴한 대학촌이라서 매우 편향된(?) 사람들 사이에 살고 있지만.. 생생할지는 모르나 몇 가지 소식 올려두겠습니다.

트럼프가 후보시절 내세웠던 공약들(오바마케어 폐지, 멕시코와의 국경에 장벽 설치, 한국에 미군 철수시키고 핵무장 등)을 철회하고 있는 상황인데요. 

이게 그의 진심일까요? 후보시절의 공약들은 그저 인기 얻으려고 내뱉었던 것일 뿐 일까요?

아니면 뒤로는 더 크고 강력한 극우정책을 그리면서 당장은 사람들을 안심시키려는 눈속임일 뿐일까요?

“지금 트럼프가 무릎을 꿇는 건 추진력을 얻기 위함이다”

현재 3 명이 찬반 투표했습니다.

찬반 투표하면 현재 결과를 볼 수 있습니다.

공감해요
쿠스
전 좀 걱정이 됩니다. 영악한 아저씨같은데 꿍꿍이가 있을듯한.. 내각 라인업들도 그렇구요.
오오 그렇군요....
앞으로 4년이나 남았는데 설마 8년이 되지는 않겠죠?....

트럼프가 대통령으로 당선이 되어서, 

빠띠 이름을 '미국 대선 진짜 중요하당'에서 '헐... 트럼프가 대통령이당'으로 바꿨어요.

이미지도 최대한 온화한것으로 선택했어요. 앞으로 세계가 평화롭길 바라는 마음으로..ㅜ

공감해요
1
헐... ㅜㅜ

하지만 이런 그의 공약 철회 선언들이 눈속임에 불과하다는 분석도 있네요.

실제로 트럼프의 내각에는 극우인사들이 내정되어있기 때문인데요.

극우공약의 실현을 위한 이보전진을 위한 일보후퇴인걸까요? 아무래도 불안하네요.

공감해요
1

트럼프가 후보때 내세웠던 극단적인(?) 공약들을 철회하고 있다고 하네요.

(보통 정치인의 공약 철회는 비판받는데, 트럼프의 공약철회는 칭찬해주고싶은...ㅋㅋㅋ)

공감해요
1

시민들이 불복하고 도로를 점거하고 집회중이네요.와우.

공감해요
2
미니미
바야흐로 시위의 시대입니다..
미국이 시민 불복종의 역사가 깊죠..ㅎㅎ

12월 19일 선거인단 투표에서 힐러리에게 표를 던져서 

힐러리를 대통령으로 만들자는 체인지닷오알지 캠페인 서명자가 

400만명을 넘었네요;;

그 외에도 트럼프 토픽 관련 청원이 900개 가량..

공감해요
400만명이라니.. 미국 인구가 많아도 며칠만에 엄청난 숫자.,

레이디 가가는 1인시위도 펼쳤네요 

투표는 끝나고 각 주별 선거인단이 선발 되었지만 

선거인단이 꼭 자기 당 사람에게 투표할 필요는 없다고 합니다.

물론 현실 가능한 얘기는 아니지만 배반투표(?) 한게 지금까지 9번의 사례가 있었다네요

레이디 가가는 선거인단이 미국의 미래를 위해 표를 던지기를 기대한다고...

공감해요
1

트럼프가 당선되었네요.... (눈물)

그래도 우리에겐 이게 희망적인 징조인걸까요

공감해요
1
병신량 보존의 법칙.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음.. 트럼프가 대통령이 되기 직전인데요.
트럼프가 승리하게 된 이유가 정리 된 칼럼이 있어서 소개합니다.

공감해요
2

http://edition.cnn.com/electio...


그래서 트럼프가 이기는건가유..ㅠㅠ

공감해요
쿠스
진짜 트럼프가 다시 쓰나봐요 대선의 끝을..

아... 미국 대선 진짜 중요한데.....

공감해요
Btn messenger abefe257ad0f872446a01e4012015df808a8951dde3cd09e7097ad3a3094bd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