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씽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이곳을 보시는 분이 계실까 싶습니다만,
2018년 1월 1일 경향신문 신년기획으로 올라온 각국의 헌법1조를 보고 느낀바가 있어서 이렇게 공유를 해보려고 합니다.

인민이라는 표현과 국민이라는 표현이 구분이 되는 것 같습니다.
국민이라니... 나라의 백성이란 생각이 들면서,
국가가 먼저 있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새로운 헌법은 국민이라는 표현을 바꿨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이 듭니다.

http://m.khan.co.kr/view.html?artid=201801010115001&code=940202&med_id=khan

공감해요
3
아그래요 그리고 미쿡 헌법에 입법권한이 상원과 하원에게만 있다는게 제일 먼저 나온다는 것이 의외였습니다.
아그래요 중국 인민민주독재 ...
오우, 잘 읽어볼게요! (아직 안 읽었는데 일단 감사한 마음에 댓글을.. ㅋ)
곽낑깡 오 경향 첫 신문이 특이했군요. 좋은 정보 감사해요^^ 저는 아일랜드 헌법이 눈에 띄네요. '나 자주독립국가야, 건들지마!' 이런 느낌. 영국에서 독립하는 과정에 어려움이 헌법에 반영된 것 같다는 추측을 해봅니다. 국가 순서도 어떤 기준인지 궁금하네요.
곽낑깡 @아그래요 ㅋㅋㅋ 저도 저 단어 보고 흠찟 놀랐어요. 독재라는 단어에 기본적으로 반감이 드는데 인민민주독재라니 ㅇㅂㅇ... 이게 가능한 것인가 싶고 ㅎㅎ
곽낑깡 저는 새 헌법에 비인간동물의 권리도 들어갔으면 하는 바람 ㅜㅜ...국민에서 인민으로, 인민에서 비인간동물까지!
오늘 아침에 이동진의 빨간책방 팟캐에서 <지금, 다시 헌법> 책에 대해 이야기하는 거 들으면서 왔는데요. 요즘 개헌을 맞아 헌법을 한번 공부해보고 싶어지고 있어요. 같이 공부하는 모임 있음 좋겠는데.... 음... 팟캐스트는 요거에요 --> https://www.youtube.com/watch?v=DAU7c-Ge9e0
아그래요 @곽낑깡 저도 비인간동물 권리 헌법에서 보장했음 좋겠어요. 생명 경시하는 문화는 정말 극혐이에요.
아그래요 @씽 팟캐들어볼게요. 저 시간부자 되었어요 ㅎㅎㅎ
아그래요 @씽 헌법이 A4로 10장뿐이 안된다네요 ㅎ 놀랍네요. 그리고 오늘 또 유시민 작가도 인민에 대해 언급한게 있다는 피드백도 받았어요. <지금, 다시 헌법> 이 책에서도 이야기하고 있는 거군요. 전 이제 깨달음여.
아그래요 대한민국 어원도 놀랍네요. 한강이남 삼한을 뜻하는 것이라니...
아그래요 인민이라는 표현이 더 적절하다고 생각한 사람들은 그 좋은 표현을 공산주의에 빼앗긴 샘 치고 포기했다. 오!
@아그래요 저도요 그 부분 놀랐어요. 일본은 개헌이 한번도 없었다는 것도 신기했다는...
국민이 주인 맞나요?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국민이 주인 맞나요?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국민이 주인 맞나요? 빠띠는? 자세히 보기
국민은 주인 아니야 그거 아니야 인민이 주인이야. 이제 개인이 탄생할때도 되었잖아.
국민이 주인 맞나요? 빠띠에 가입해서 흥미진진한 소식을 받아보세요.
가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