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지다노프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의외의 활동가 네지닾니다^^

6/5일 은은한 만남의 시간 슬~쩍 제안드려봤는데요

감사하게도 현재 저를 포함

풍년, 씽, 데이지님이 참여의사 표명해주셨습니다  (최고최고)

혹시 고심하고 계신 분들이 있으시다다면 주말께에 천천히 생각해주세요. 망설임의 순간이 소중하다 믿고 있습니다.

처음있는 자리이니 어색도 하겠지만 모두 어색하니 또한 자연스럽지 않을까요^^;

오셔서 함께 어색해해주시면 참 좋겠어요.

 

———————————

- 일시: 2018년 6월 5일 화요일 저녁 7시
- 장소: 참가자 고려하여 중간지대
- 비용: n/1, 메뉴는 함께하시는 분들 취향을 고려하여 (채식 등) 결정해요
- 프로그램: 없음.

함께 하실 분은 댓글 부탁드려요. (바로 전날 4일 오전까지 모집할 게요)

공감해요
5
달리 가보고 싶지만 제주에 사는지라. (공지로 걸면 여기 활동가들에게 알림이 갈텐데요.)
달리 아......... 혹시 조용히 열고 싶으신걸 수도 있겠군요.
네지다노프 아쉽습니다. 언젠가 제주에서 모임을...ㅎㅎ 응원 감사합니다. 지난 번 같은 내용의 공지가 있어서 올리진 않았어요. 또 제가 아직 빠띠 플랫폼의 프로세스에 대한 이해도가 좀 떨어져서 잘 몰랐어요^^;
데이지 제주에 가게되면 달리님께 오프요청해야겠네요 ㅎㅎ
달리 @네지다노프 아항 맞아요. 같은 공지가 있었죠. ^^;;;; 이해도라뇨 ㅎㅎ 걍 우리가 필요한 거 편리하게 쓸수 있게 고쳐가면서 함께 만들어 가면 되는거라 편하게 생각하고 있어요. 헤헤
데이지 저는 참석이요~ 카톡아이디를 공유해야할까요?
네지다노프 와우~~ 네. 공유해주시면 월요일 오전에 노크 드리겠습니다. ㅎㅎ
데이지 valeur00입니다 ☺️
네지다노프 씽님은 풍년님을 통해 톡방 초대하겠습니다. 월요일 오전에 연락드릴게요 ㅎ
풍년 @네지다노프 @데이지 @씽 우리 어디서 뭐하고 놀까요? 1. 시내 모처에서 맛있는거 먹으며 수다 2. 한가로운 야외에서 맛있는거 먹으며 수다. 또 뭐가 있을까요?
저는 1,2 둘 다 좋아요 ㅎㅎ 한가로운 야외, 좋은 곳 있을까요? 문득 부암동 '라카페갤러리'가 떠오르네요. 거기 야외 테라스가 매우 좋았던 기억이... 라따뚜이, 샐러드, 샌드위치 정도의 메뉴가 있군요. http://mirees.com/140196470464 (공간을 볼 수 있는 블로그 포스팅을 참고로 붙입니다 ㅎ)
룰루랄라라 전에 모임있었을때 놓쳤었는데 이번에 함께하고싶어요~ 모임컨셉이 너무나 확 끌리네요ㅎㅎ
룰루랄라라 제 카톡아이디는 minju1025 입니다~
풍년 오 환영합니다!
m36251001 안녕하십니까~^^ 연령평균참여자 모집 이런건
없는지요^^~
10 20 30 40 50 대식으로요
글을 이제 보았읍니다
50대 사회문화 운동한사람도 ? 바로 올라가고 싶네요~~~지방입니다
안녕하세요~ 지방에서까지 공감해주시니 반갑네요 :) 연령대가 중요할까 싶어요~ '수줍음이 많은 활동가들의 모임'이라 아마 나이 같은 것도 밝히지 않을 것 같거든요 ㅎㅎ
네지다노프 반갑습니다. ^^저도 씽님과 비슷한 생각이에요. 비슷한 연령대의 모임이 장점이 있지만 한계도 같이 있는 것 같아요.
활동가는 의외로 수줍음이 많다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데이지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What's the next?

부제: 자율적인 개인과 열린 공동체를 위하여

0. 활동가의 정의

- 시민단체 소속된 전업활동가X
- 자신을 포함한 우리의 삶을 바꾸기 위해 뭐라도 하는 사람

1. 자율적인 개인되기

- 갬성과 깐지
- 멤버들이 일회용 카메라를 일주일 단위로 돌려 찍기
- 하나의 키워드를 정해 멤버들이 각자 사진으로 기록하기
- 하나의 주제를 정해 멤버들이 각자 글, 사진, 그림 등 콘텐츠 만들기 예) 웹진 무구(http://www.mugu.kr/?cat=122)
※ 키워드나 주제를 새로 정해도 좋고, 네지다노프님이 정리해주신 요일프로젝트 키워드(https://parti.xyz/posts/23061)를 참고해도 좋겠어요.
- 각자의 활동결과물을 모아 다른 사람들과 공유할 수 있는 형태로 제작하기 예) 전시회, 매거진

2. 열린 공동체 만들기

- 게릴라 전술
- 사람들이 한번쯤 생각해보면 좋을 것 같은 슬로건을 정해 특정한 공간의 구석구석 붙이기 예) 사무실의 책상 틈이나 화장실 문 하단에 스티커 붙이기, 교보문고 판매도서 책장 사이사이에 종이나 사진 끼워 넣기
- 소셜계모임: 멤버 중 누군가가 관심 있는 활동주제를 정하면 다른 멤버들이 함께 활동을 기획하고 실행하기. 월/분기마다 돌아가며 서로서로 밀어주기
※ 내향적인 사람들의 장점을 살릴 수 있는 방식으로!
- 실패 컨퍼런스: 실패한 사례나 시도들을 모아보고 교훈을 얻기 

읽기
작성
공감해요
3
풍년 어제 모임에서 논의한 부끄빠띠의 다음 활동에 대해 정리해 보았어요. 다른 분들도 생각나는 것 있으면 보태어 주세요! @네지다노프 @씽 @빠띠후니 @룰루랄라라
와아. 정리 감사합니다!
풍년 '자율적인 개인과 열린 공동체를 위하여'라는 제멋대로 붙인 부제는 책 <이상한 정상가족>에서 빌려왔습니다.
심심해서 찍어둔 어제 사진이에요 ㅎ
뭔가 숨어서 술마시는 10대들의 판 같은...
데이지 ㅋㅋㅋㅋㅋㅋ 그러게요 ㅋㅋ 소소한 즐거움!이네용
데이지 갬성과 갠지🤟🏾
@풍년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부끄빠띠 여러분이 좋아하실 것 같은, 서울숲가을페스티벌을 소개합니다 :-) 서울숲은 부끄빠띠의 아지트니까요🤟🏾

#책들고숲으로

#서울숲가을페스티벌

http://seoulforest.or.kr/13223

공감해요
4
네지다노프 오오. 이런 행사가 있었네요. 좋은 정보 감사해요^^
부끄빠띠의 아지트, 서울숲. 페스티벌 때 번개해도 좋겠군요 ㅎ
풍년 아지트라는 표현이 너무 좋아요! 왠지 부끄빠띠가 갤러리아포레의 앞마당을 스쾃한 느낌이에요.
@네지다노프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밤에 찍은 사진이라 잘 보일진 모르겠네요. ^^;;

데이비드 브룩스가 쓴 <인간의 품격>이라는 책의 서두에  써있는 내용인데 부끄빠띠 여러분과 내용을 공유하고 싶어 올려봐요. 

그의 주장에 공감되시리라 생각합니다. 

공감해요
4
네지다노프 우리는 아담2가 되어야겠죠? ㅎ
아담... 저는 왜 '사이버가수'가 생각날까요...이런...ㅎ
풍년 @씽 4차 혁명시대에 소환된 사이버가수 아담; 덕분에 저는 세기말의 Y2K 대란이 생각났어요.
데이지 아담2가 많은 부끄빠띠! ㅎㅎ
네지다노프 이...이럴 의도가 아니었는데... ㅋㅋㅋ
활동가는 의외로 수줍음이 많다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활동가는 의외로 수줍음이 많다 빠띠는? 자세히 보기
내향적인 활동가를 위한 커뮤니티
활동가는 의외로 수줍음이 많다 빠띠에 가입해서 흥미진진한 소식을 받아보세요.
가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