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지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What's the next?

부제: 자율적인 개인과 열린 공동체를 위하여

0. 활동가의 정의

- 시민단체 소속된 전업활동가X
- 자신을 포함한 우리의 삶을 바꾸기 위해 뭐라도 하는 사람

1. 자율적인 개인되기

- 갬성과 깐지
- 멤버들이 일회용 카메라를 일주일 단위로 돌려 찍기
- 하나의 키워드를 정해 멤버들이 각자 사진으로 기록하기
- 하나의 주제를 정해 멤버들이 각자 글, 사진, 그림 등 콘텐츠 만들기 예) 웹진 무구(http://www.mugu.kr/?cat=122)
※ 키워드나 주제를 새로 정해도 좋고, 네지다노프님이 정리해주신 요일프로젝트 키워드(https://parti.xyz/posts/23061)를 참고해도 좋겠어요.
- 각자의 활동결과물을 모아 다른 사람들과 공유할 수 있는 형태로 제작하기 예) 전시회, 매거진

2. 열린 공동체 만들기

- 게릴라 전술
- 사람들이 한번쯤 생각해보면 좋을 것 같은 슬로건을 정해 특정한 공간의 구석구석 붙이기 예) 사무실의 책상 틈이나 화장실 문 하단에 스티커 붙이기, 교보문고 판매도서 책장 사이사이에 종이나 사진 끼워 넣기
- 소셜계모임: 멤버 중 누군가가 관심 있는 활동주제를 정하면 다른 멤버들이 함께 활동을 기획하고 실행하기. 월/분기마다 돌아가며 서로서로 밀어주기
※ 내향적인 사람들의 장점을 살릴 수 있는 방식으로!
- 실패 컨퍼런스: 실패한 사례나 시도들을 모아보고 교훈을 얻기 

작성
공감해요
3
풍년 어제 모임에서 논의한 부끄빠띠의 다음 활동에 대해 정리해 보았어요. 다른 분들도 생각나는 것 있으면 보태어 주세요! @네지다노프 @씽 @빠띠후니 @룰루랄라라
와아. 정리 감사합니다!
풍년 '자율적인 개인과 열린 공동체를 위하여'라는 제멋대로 붙인 부제는 책 <이상한 정상가족>에서 빌려왔습니다.
심심해서 찍어둔 어제 사진이에요 ㅎ
뭔가 숨어서 술마시는 10대들의 판 같은...
데이지 ㅋㅋㅋㅋㅋㅋ 그러게요 ㅋㅋ 소소한 즐거움!이네용
데이지 갬성과 갠지🤟🏾
활동가는 의외로 수줍음이 많다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안녕하세요, 의외의 활동가 네지다노프입니다.ㅎㅎ 드디어! 오늘 3rd 오프모임이 있는 날인데요.

아쉽게도 댓글을 확인해보니 네지다,씽,빠띠후니,풍년 이렇게 4명이서 소박히 만나야할 듯 합니다.^^;; 혹시 급 일정 되시는 분이 계시면 함께해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댓글로 참여 의사 밝혀주세요)

시간과 장소는 7시, 명동역(세부 장소 안내는 별도로 드리겠습니다)입니다. 

뭔가 좀 이상하지만 묘하게 설득되는 의견 많이 모아지길 기대합니다. 

공감해요
5
@씽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다.

혼자가 행복한

- 전민영 에세이

 

위의 책을 읽고 부끄빠띠에 공유하고 싶어서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내향적인 분들도, 내향적인 사람들을 이해하고 싶은 사람들도 읽어보시면 참 좋은 글 같아요.

저의 내향성은 전민영 작가보다는 낮지만 공감하는 부분도 많더라고요.

개인적으로는 우울감을 본인의 일부로 받아들이는 부분에서 인상깊었습니다. 

한사람이 내향성을 이해하고 존중한다면

개인이 바뀌고,

그리고 조직이 바뀌고,

결국 사회가 바뀔 수 도 있지 않을까요 ㅎㅎ?

외향성을 강요하는 사회에 지치신 분들께 특히 추천드려요!

 

#책링크

http://www.yes24.com/24/goods/65420393

공감해요
6
와 이런 책은 어떻게 찾으셨을까요! 목차만 봤는데 사서 봐야겠네요 ㅎㅎ (명상, 독서, 사우나... )
데이지 책을 많이 읽지는 못하지만 ㅎㅎ 서점투어를 좋아해서 :-) 부끄빠띠 오프모임 다음날이라 지난주의 책을 찾았답니다 ㅎㅎ
풍년 한번 읽어보고 싶은 내용이에요!
데이지 읽어보시길 추천드려용 이 출판사에서 낸책은 풍년님도 좋아하실서가타요 ㅎㅎ
네지다노프 오오!! 이미 이런 내용으로 단행본까지!! 역시 누구나 느끼고 있는 불편함이었군요. 읽고 싶습니다.
데이지 책으로 공론화가 되니 저도 기뻐여 ㅎㅎ 저희 모임이 트렌드(?)라는 거겟죠 ㅋㅋ?
@데이지 @네지다노프 우리 글도 모으면 에세이집 같은 거 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상상을 해봤어요 ㅋ (무리는 말아야겠지만...)
데이지 @씽 오! 좋은 아이디어 같아요 :-) 아이디어뱅크 씽!
데이지 @씽 요일프로젝트나 대림절처럼 하나씩 하다보면 쌓이게 되지 않을까요 ㅎㅎ
@데이지 마자요// 우리가 좋아하는 것들을 모으면 비슷한 결과물이 나오겠다는 생각이 들었거든요!
미키 우울감을 본인의 일부로 받아들이는, 중의 한사람으로 공유해 주신 책 꼭 읽어보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데이지 미키님 힐링책 되시길 바랄게요 :-)
@네지다노프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저는 회사 워크숍을 하고 있습니다. 

사내 여성자유보장위원회에서 이런 컵받침을 만드셨네요! 좋은 아이디어 같아요.

(그렇지만 사람이 너무 많고 아는 사람은 적고... 외향력은 금방 바닥을 드러내고...)

공감해요
4
네지다노프 ㅋㅋㅋㅋ 인생의 시험대. 회사 웤샵. 가면을 계소 갈아 끼웠는데 마지막 가면까지 다 썼을 때의 느낌. 투수를 아무리 바꿔도 끝나지 않는 연장전의 느낌.... 수고 많으세요.
풍년 저는 지금 1박2일 회사 워크숍에 와 있습니다. 흐어어엉.
네지다노프 @풍년 바야흐로 웤샵 풍년이네요. 조심히 무사히 다녀오세요.
활동가는 의외로 수줍음이 많다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활동가는 의외로 수줍음이 많다 빠띠는? 자세히 보기
내향적인 활동가를 위한 커뮤니티
활동가는 의외로 수줍음이 많다 빠띠에 가입해서 흥미진진한 소식을 받아보세요.
가입하기